2024.06.22 (토)

닫기

한국에도 친숙한 팝가수 브루노..."천문학적 도박빚"

 

KoreaTV.Radio 제임스 유 기자 | 세계적인 팝스타 브루노 마스가 도박에 빠져 막대한 금액의 빚을 지고 있다는 외신 보도가 나왔다.

1미국매체 뉴스네이션은 한 정통한 소식통을 인용해 최근 “마스가 도박으로 인해 MGM 그랜드 카지노 측에 5000만 달러(약 666억원)의 빚을 졌다”고 보도했다.

이 소식통은 “MGM은 사실상 마스를 소유하고 있다”며 “그는 카지노와의 파트너십 계약에 따라 연간 9000만 달러(약 1200억원)를 벌지만 세금을 납부한 후 빚을 청산해야 한다”고 말했다.

 

마스는 MGM과 2016년 장기 파트너십 계약을 맺었다. 이에 따라 마스는 매년 MGM 리조트에서 수차례 공연을 진행해 왔다. MGM 리조트는 홈페이지를 통해 마스의 공연 관람권을 포함한 숙박패키지를 판매하고 있다. 가격은 옵션 구성에 따라 달라지는데, 2인‧2박 기준 1078~4778달러(144만~637만원)의 다양한 금액대로 책정돼 있다.

 

마스는 리조트에 머무는 동안 방을 무료로 제공받는다고 매체는 전했다. 숙박료를 내지는 않지만, 리조트를 방문할 때마다 카지노에 들러 도박을 즐기다 막대한 빚을 졌다는 설명이다.

매체는 또 “MGM은 마스의 공연을 늘릴 계획이며, 그와 함께 또 다른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라는 전언이 있다”고 덧붙였다.

마스와 MGM 측은 이에 대한 공식 입장을 발표하지는 않은 상태다. 뉴스네이션은 “양측에 논평을 요청했으나 답변 받지 못했다”고 했다.